default_setNet1_2

‘굿나잇’ 한 마디면 집안 조명・TV 꺼져

기사승인 2018.02.12  17:38:05

공유
default_news_ad1

- 현대건설, KT와 손잡고 ‘인공지능 아파트’ 시대 열어
상반기 분양단지부터 적용 ‘인공지능 스마트홈’ 구현

   
 

한국건설신문 김덕수 기자 = 현대건설이 KT와 ‘신개념 음성인식 인공지능 아파트’를 구축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사가 선보일 신개념 인공지능 아파트는 현대건설이 자체적으로 개발한 보이스홈 (음성인식) 플랫폼과 KT의 기가지니(음성인식) 플랫폼 간의 연동 서비스로 양사에서 제공하는 모든 음성인식 서비스를 힐스테이트 입주민들에게 제공한다.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입주민들은 안방, 거실, 주방 등 세대 곳곳에 설치돼 있는 음성인식 인공지능 시스템인 보이스홈(음성인식 월패드ㆍ스피커ㆍ스마트 거치대)을 통해 세대 내 어디서나 음성 명령만으로 빌트인 기기(조명ㆍ난방ㆍ가스ㆍ보일러 등)와 IoT 가전제품(TVㆍ공기청정기ㆍ로봇청소기 등) 제어가 가능하다.
또한, 입주민들은 이번 협약으로 KT에서 제공하는 생활정보(교통정보, 날씨, TV뉴스 등)와 생활서비스(음악, 예약, 생활영어 등) 등 다양한 콘텐츠들을 제공받을 수 있으며, 거실 월패드를 통해 KT IPTV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집으로 돌아와 현관문을 열면, 자동으로 설정돼 있던 보안 모드가 해제되면서 거실 조명이 켜지고 그 동안 도착한 택배와 방문자 정보를 알려준다.
인공지능 비서가 내일 날씨와 미세먼지 정보를 음성으로 설명해주고, 하루 동안 전해진 국내외 주요 뉴스를 TV를 통해 알려 주기도 한다.
주방에서 요리를 하면서 거실에 있는 공기청정기와 제습기를 동작시킬 수 있으며, 안방 침대에 누워 ‘굿나잇’ 한마디에 세대 조명과 TV가 꺼지면서 즐겨 듣는 음악이 내일 기상 알람으로 설정된다.
현대건설은 음성인식 홈 비서 서비스를 올해 상반기 분양 예정인 힐스테이트 단지부터 순차적으로 적용해 인공지능 스마트홈 시스템을 확장해 나갈 것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KT와의 협력으로 ‘신개념 음성인식 아파트’를 구축하게 돼 힐스테이트 고객들은 음성명령 한 마디로 편리하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받게 될 것”이라며, “향후에도 당사는 통신사, 포털사 등 타 산업과의 지속적인 업무협력을 통해 힐스테이트 입주민이 세대 내에서 모든 컨텐츠 사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덕수 기자 ks@conslove.co.kr

<저작권자 © 한국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