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도공, 도로교통분야 중소기업 신제품․신기술 지원

기사승인 2018.09.18  15:56:16

공유
default_news_ad1

- 18일(화) 중소기업 5곳과 신제품‧신기술 개발 지원 계약 체결

   
 

한국건설신문 김덕수 기자 =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는 도로교통과 관련된 창의적 아이디어와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의 신제품․신기술 개발 지원에 나섰다.

연구개발비 50%(최대 6천 만원)와 관련분야 전문연구원의 기술자문 지원
지난해까지 30개 과제 16억원 지원, 지금까지 4개 제품 상용화

도로공사는 18일(화) 도로교통연구원에서 ㈜브리텍 등 도로교통분야 중소기업 5개사와 신제품․신기술 개발 지원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개발 과제는 ‘가드레일 지주보강을 통한 성능향상 및 로드킬 방지 연구’ 등 5건으로, 지난 4월부터 6월까지 공모를 통해 접수된 과제를 대상으로 2차례에 걸친 심사를 통해 선정됐다.
지원대상 기업들은 도로공사로부터 연구개발비의 50%에 달하는 자금 (최대 6천 만원) 지원과 박사급 전문연구원들의 기술 자문을 받게 된다.
한국도로공사는 지난 2011년부터 「중소기업 기술혁신 촉진법」에 근거해 도로교통 관련 신제품․신기술 개발업체에 자금 및 기술지원을 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30개 과제를 선정해 모두 16억원을 지원했으며, 지원사업을 통해 개발된 ‘저소음 누수방지 신축이음장치’ 등 4개 제품은 신제품 성능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이러한 신제품․신기술들은 고속도로는 물론 지자체 건설현장에도 납품돼 도로 건설 및 유지관리에 쓰이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중소기업의 축적된 노하우와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덕수 기자 ks@conslove.co.kr

<저작권자 © 한국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