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제14회 건축의 날 기념식, 유공자 45명 표창

기사승인 2018.10.05  13:19:29

공유
default_news_ad1

- ‘2018 대한민국 공공건축상’도 시상

한국건설신문 이오주은 기자 = 제14회 건축의 날 기념식이 5일 건설회관 대회의실에서 승효상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위원장, 손병석 국토부 제1차관  등 각계인사와 건축인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건축의 날(9월 25일)은 우리 민족의 자존심을 상징하는 경복궁의 창건일(1395년 9월 25일)을 기념해 건축인의 화합과 단결을 도모하고, 미래 건축에 대한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고자 지난 2005년 제정된 이래로 매년 개최하고 있다.

이번 기념식은 건축인 뿐만 아니라 건축을 사랑하는 모든 사람이 건축에 대해 생각하고, 함께 즐기는 축제의 장을 만들자는 취지에서 “행복한 건축”이라는 주제로 열렸다.

식전 행사로 김난도 교수(서울대)의 ‘대한민국 메가트렌드, 지난 12년과 다가올 12년’를 주제로 한 특별강연이 열린데 이어, 기념식 다음날인 10월 6일(토)에는 서울 남산 숲 속 둘레 길에서 건축의 날 기념 걷기대회도 열릴 예정이다.

기념식에서는 그동안 건축 산업 및 건축문화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45명이 정부포상 및 장관표창, 국가건축정책위원장표창을 수상했고,

㈜한화도시개발 이근포 상근고문이 건축산업과 대한민국 경제발전을 선도하고, 사회공헌 활동으로 건축문화 이미지 제고에 기여한 공로로 동탑산업 훈장을 수상했다.

또한, 이날 기념식에서는 유공자 포상 이외에 ‘제12회 대한민국 공공건축상’ 시상식도 함께 열렸다.

제12회 대한민국 공공건축상 시상식에서는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품격 높은 디자인의 공공건축물을 조성하고 개선하는데 기여한 11개 기관 및 개인이 정부포상과 장관표창 등을 수상했는데, 경기도 부천시의 쓰레기 소각장을 문화예술공간으로 탈바꿈 시킨 ‘부천아트벙커 B39’가 국무총리표창(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손병석 국토부 제1차관은 “앞으로는 보다 안전하면서, 품질과 품격도 보장되는 제대로 된 건축물이 필요하다”면서, “기본을 지키는 건축 혁신을 통해 우리 모두가 행복해질 수 있도록 건축인들이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이용택 건축의 날 집행위원장(한밭대 교수)의 선창으로 ‘건축인의 선언’을 함께 낭독하면서 미래에 대비한 건축인의 자세와 역할을 되새기고, 건축문화 향상을 위한 건축인의 마음가짐과 각오를 새롭게 다짐하기도 했다.

   
▲ 2018 건축의 날 표창자

   
▲ 대한민국 공공건축상 수상작

이오주은 기자 yoje@conslove.co.kr

<저작권자 © 한국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