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 3,4호기 건설재개해 달라

기사승인 2019.01.23  09:31:18

공유
default_news_ad1

- 총 33만 6768명 탈원전 반대 서명 ‘청와대에 전달’

   


지난 21일 11시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 3,4호기 건설재개를 위한 33만인의 공개청원' 기자회견을 가졌다.
오전 7시 기준으로 온라인 20만6214명, 오프라인 13만554명으로 총 33만 6768명의 국민 들이 탈원전 반대 서명운동에 동참했다.
강석호 의원은 기자회견을 마친 후 청와대 연풍문으로 이동해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을 만나 서명부와 함께 대통령께 드리는 공개서한을 공식 전달했다.
청와대는 국민청원으로 30일 내 20만명의 동의를 얻으면 공식 답변을 해야 한다.
강석호 의원은 “탈원전 정책은 단순히 전력공급의 문제에 그치지 않고, 국제 경쟁력을 갖춘 원전산업 자체의 붕괴를 가져오는 것으로 수 만 개의 일자리가 소멸되고, 지역경제가 무너지며, 수출산업도 무너뜨리는 것”이라고 밝혔다.

 

 

김덕수 기자 ks@conslove.co.kr

<저작권자 © 한국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